OFF
대한민국 No1. HD뉴스 - 톱스타뉴스 보도/편집 규약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시행세칙
청소년보호정책
뉴스홈
가요 포토 슬라이드

YG패밀리-윌스미스父子, YG 사옥서 ‘깜짝 만남’

가요 포토 슬라이드
메인 헤드라인으로 걸어줘! 0
기사최종편집: 2013년05월07일 10시00분    /    홍아현 (hongahyun@topstarnews.net) 기자 
[톱스타뉴스=홍아현 기자] 

배우 윌스미스부자가 YG사옥을 방문했다.
 
5월 7일 YG측은 공식블로그를 통해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를 비롯하여 테디, 지드래곤 등 YG소속 가수, 프로듀서들과 윌스미스와 제이든이 함께 사진 촬영한 사진을 공개했다.

▲ 사진=윌스미스-YG패밀리, YG


이들의 만남은 공식적인 자리라기 보다는 사적으로 윌스미스가 YG를 방문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혀 만남이 이뤄지게 됐다.
 
윌스미스와 제이든은 이미 YG에 대해 많은걸 알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YG에 따르면 윌스미스와 제이슨이 가수를 겸하고 있는 만큼 YG패밀리와 음악에 대한 공감대가 매우 깊었고 첫만남이었지만 서로를 매우 가깝게 느낄 수 있었던 유쾌한 자리였다고.
 
이들은 앞으로 함께 재미있는 일들을 많이 해보자고 약속하며 연락처를 주고 받았으며 양현석 대표는 윌스미스 부자와 함께 온 총 17명의 외국 스태프들에게 YG사옥 식당에서 비빔밥과 불고기를 대접했다.


양현석 대표(69년생)와 윌스미스(68년생)가 한 살 차이로 비슷한 연배라서 서로 말이 잘 통했고 제이든과 지드래곤 역시 서로의 음악을 들려주기도 하고 선물을 교환하며 꼭 다시 만날 것을 약속했다.


이에 양현석 대표는 "저를 포함해 YG패밀리는 윌스미스의 열렬한 팬이었는데 그가 먼저 YG를 방문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혀와 매우 놀랍고 흥미로운 만남이었다. 매우 친절하고 YG에게 호감을 보여준 윌 스미스와 제이든에게 더더욱 좋은 인상을 갖게 되는 계기가 됐다"고 전했다.

기사최종편집: 2013년05월07일 10시00분 / 홍아현 (hongahyun@topstarnews.net) 기자 
< COPYRIGHT 톱스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톱스타뉴스와 사전협의, 동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사진)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특히 topstarnews logo 워터마크가 있는 사진의 경우
사진 일부를 자르거나 로고 워터마크를 흐릿하게 하거나 왜곡, 변형해 블로그, 카페, 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에 올리는 행위‘적극적 저작권 침해’로 간주합니다. 이를 어길 시 형사처벌됩니다.
콘텐츠 제휴 / 사업 문의 (메일) 02-3443-4662
매체소개/ 광고안내/ 보도/편집 규약/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인터넷신문윤리강령 시행세칙/청소년보호정책/Mobile Mode
Copyright 2010 - 2017 톱스타뉴스 (TOPSTARNEWS.NET)
톱스타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특히 사진 일부를 자르거나 로고 삭제 등 왜곡/변형하는 행위는 ‘적극적 저작권 침해’로 간주합니다. 이를 어길 시 형사처벌됩니다.
톱스타뉴스(TopstarNews.Net) 취재본부: 02-3443-4662 기사제보/취재요청 reporter@topstarnews.co.kr
(주)소셜미디어네트웍스·신문등록번호:서울아 01403·신문등록일:2010년 11월 9일·제호:톱스타뉴스·발행인:장영권·편집인:김명수
발행소:서울시 강남구 학동로30길 14, 이세빌딩 2층 ·발행일자:2010년 9월 6일·주사무소 또는 발행소의 전화번호:02-3443-4662·청소년보호책임자:이정범
공지사항
main_tpl/detail/10000/9367.html 생성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