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대한민국 No1. HD뉴스 - 톱스타뉴스 보도/편집 규약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시행세칙
청소년보호정책
뉴스홈
스타 포토 슬라이드

‘3얼 합체’ 이시언·헨리·기안84, 매력만점 화보 공개 “몰래카메라인 줄 알았다”

트위터로 보내기 스타 포토 슬라이드 기사최종편집: 2017년09월19일 10시00분    /    박수경 (reporter@topstarnews.co.kr) 기자 
[톱스타뉴스=박수경 기자] 
이시언, 헨리, 기안84가 패션 화보를 촬영했다.
 
19일 ‘하이컷’은 이시언, 헨리, 기안84가 매력 넘치는 패션 화보를 촬영했다고 전했다.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얼간이 3인방, 이른 바 ‘3얼’로 불리는 이들은 첫 이날 첫 단체 화보를 촬영했다. 그들은 웃음기를 쫙 뺀 사뭇 담백한 모습으로 카메라 앞에 섰다. 외로운 겨울을 대비하듯 두툼한 패딩 점퍼를 갖춰 입은 모습이 3얼의 엉뚱한 매력과 닮아 웃음을 자아냈다. 똑같은 포즈도 개성 있게 표현하는가 하면, 핑크색 단체티를 입고 남다른 우정을 보여주기도 했다. 또한 ‘나 혼자 산다’의 트레이드 마크 곰인형 윌슨도 의상을 맞춰 입고 등장하기도 했다.
 
기안84-이시언-헨리 / ‘하이컷’
기안84-이시언-헨리 / ‘하이컷’ 스타 HD 포토 슬라이드 쇼

 
촬영 후 인터뷰에서도 그들은 남다른 매력을 선보였다. 이시언은 “처음엔 (얼간이로 엮이는 게) 싫었는데 요즘엔 엮이길 잘했다는 생각이 든다. 기안이랑 헨리가 워낙 착하다. 사실 방송만 보고 내가 재미있는 스타일인 줄 아는데 전혀 그렇지 않다. 생각보다 남자답고 보수적인 타입이다. 그런데 얼간이 이미지가 너무 세서 그런지 어린 애들도 날 보면 ‘1얼, 1얼’ 하면서 손가락질 한다. 이제는 그냥 그러려니 하고 있다”라며 웃었다.
 
기안84는 “‘나 혼자 산다’는 혼자서 18시간 씩 그림만 그리는 내게 일종의 리프레쉬”라고 밝혔다. 또한 “언젠가 만화를 한편 더 그리고 싶다. 마흔이 되기 전에 ‘복학왕’의 우기명을 장가보내는 게 목표다. ‘왕’ 시리즈 말고 몇 개 쟁여놓은 스토리도 있다”라고 귀띔했다.
 
이시언-기안84 / ‘하이컷’
이시언-기안84 / ‘하이컷’ 스타 HD 포토 슬라이드 쇼

 
막내 헨리는 나 홀로 한국 생활에서 ‘3얼’이 큰 의지가 된다고 밝혔다. “솔직히 오늘 화보 찍는다고 하길래 몰래카메라인 줄 알았다. 우리 3얼의 매력은 서로 안 맞는 데 있다. 근데 어떻게 보면 또 정말 잘 맞는다. 사실 기안 형이 되게 외로운 사람이다. 가끔 새벽에 문자가 온다. ‘헨리야, 너 괜찮으면 형이 밥 사줄게’. 그때마다 외국이라 거절했는데 좀 미안하더라. 사실 기안 형이 그렇게 외로운 만큼 나도 외롭다. 형도 나처럼 그렇게 외롭다니까 안심이 되는 구석이 있다”라고 전했다.
 
헨리 / ‘하이컷’
헨리 / ‘하이컷’ 스타 HD 포토 슬라이드 쇼

 
이시언·기안84·헨리의 화보는 9월 21일 발행되는 ‘하이컷’ 206호에서 만날 수 있다.
해시태그   이시언,   기안84,   헨리,   하이컷,   나혼자산다
기사최종편집: 2017년09월19일 10시00분    /    박수경 (reporter@topstarnews.co.kr)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er@TopStarNews.co.kr / COPYRIGHT 대한민국 No1. HD뉴스, 톱스타뉴스(www.TopStarNews.Net)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톱스타뉴스와 사전협의, 동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사진)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특히 topstarnews logo 워터마크가 있는 사진의 경우
사진 일부를 자르거나 로고 워터마크를 흐릿하게 하거나 왜곡, 변형해 블로그, 카페, 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에 올리는 행위
‘적극적 저작권 침해’로 간주합니다. 이를 어길 시 형사처벌됩니다.
콘텐츠 제휴 / 사업 문의 (메일) 02-3443-4662
매체소개/ 광고안내/ 보도/편집 규약/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인터넷신문윤리강령 시행세칙/청소년보호정책/Mobile Mode
Copyright 2010 - 2017 톱스타뉴스 (TOPSTARNEWS.NET)
톱스타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특히 사진 일부를 자르거나 로고 삭제 등 왜곡/변형하는 행위는 ‘적극적 저작권 침해’로 간주합니다. 이를 어길 시 형사처벌됩니다.
톱스타뉴스(TopstarNews.Net) 취재본부: 02-3443-4662 기사제보/취재요청 reporter@topstarnews.co.kr
(주)소셜미디어네트웍스·신문등록번호:서울아 01403·신문등록일:2010년 11월 9일·제호:톱스타뉴스·발행인:장영권·편집인:김명수
발행소:서울시 강남구 학동로30길 14, 이세빌딩 2층 ·발행일자:2010년 9월 6일·주사무소 또는 발행소의 전화번호:02-3443-4662·청소년보호책임자:이정범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