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대한민국 No1. HD포토뉴스 - 톱스타뉴스 보도/편집 규약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시행세칙
청소년보호정책
뉴스홈
공유 포토 슬라이드

[HD테마] ‘백상예술대상’을 화려하게 빛낸 스타들…‘공유-박보검-수지-김태리’

트위터로 보내기 공유 포토 슬라이드 기사최종편집: 2017년05월04일 10시44분    /    표미내 (reporter@topstarnews.co.kr) 기자 
[톱스타뉴스=표미내 기자] 
 
 
공유-박보검-수지-김태리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공유-박보검-수지-김태리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공유 HD포토 슬라이드

 
지난 3일 방송 된 JTBC ‘제53회 2017 백상예술대상’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대한민국 최고의 예술 시상식답게 각계 각층의 톱스타들이 참석에 자리를 빛냈다. 그 중에서도 대세 배우 반열에 이름을 올린 ‘공유-박보검-수지-김태리’에 대해 알아보자.
 
 
공유 / 톱스타뉴스 최시율 기자
공유 / 톱스타뉴스 최시율 기자 공유 HD포토 슬라이드

 
공유.
 
공유는 TV부문 남자 최우수연기상의 영예를 얻었다. 이 날 공유는 함께 작업한 tvN ‘도깨비’ 팀의 스태프와 동료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며 “모든 시간이 좋았다”라고 드라마의 명대사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그는 “저는 공유입니다 그리고 공지철이란 이름도 갖고 있습니다”라며 “오늘따라 괜히 본명이 좀 말하고 싶었습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이제는 아들이 너무 남의 아들같이 느껴진다고 어머니가 가끔 서운해한다”라고 말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한편, 공유는 tvN ‘도깨비’로 ‘백상예술대상’에서 TV부문 남자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박보검 / 톱스타뉴스 최규석 기자
박보검 / 톱스타뉴스 최규석 기자 공유 HD포토 슬라이드

 
박보검.
 
박보검은 KBS2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 연인 호흡을 맞춘 김유정과 함께 ‘백상예술대상’에 참석했다.
 
이 날 박보검은 인기상을 수상하며 ‘대세 배우’ 면모를 입증했다. 박보검은 깔끔한 수트 차림에 보타이로 포인트를 줘 완벽한 시상식 패션을 선보였다.
 
한편, 박보검은 현재 차기작은 준비 중이다.
 
 
박중훈-수지 / 톱스타뉴스 최규석 기자
박중훈-수지 / 톱스타뉴스 최규석 기자 공유 HD포토 슬라이드

 
수지.
 
수지의 미모는 ‘백상예술대상’에 모인 스타들 중에서도 단연 화제였다.
 
수지는 박중훈과 MC 호흡을 맞추며 차분하면서도 센스 있는 말솜씨로 시상식을 진행했다. 수지는 이 날 1부에서 블랙드레스로 우아한 매력을 선보였다면 2부에서는 특유의 화사한 매력이 돋보이는 핑크빛 드레스로 시선을 사로 잡았다.
 
특히 롱 드롭 귀걸이를 매치해 롱 체인이 움직일 때마다 자연스럽게 빛나 은은한 화려함을 더했다.
 
한편, 수지는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김태리 / 톱스타뉴스 최규석 기자
김태리 / 톱스타뉴스 최규석 기자 공유 HD포토 슬라이드

 
김태리.
 
김태리는 영화 ‘아가씨’로 여자신인연기상과 영화여자인기상 후보에 올랐다. 순백의 드레스로 청순미를 과시한 그녀는 우아한 자태로 시선을 압도했다.
 
지난 해 김태리가 출연한 ‘아가씨’가 영화 대상을 수상하면서 다시 한 번 저력을 과시했다.
 
한편, 김태리는 영화 ‘리틀 포레스트’, ‘1987’로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해시태그   공유,   박보검,   수지,   김태리
기사최종편집: 2017년05월04일 10시44분 / 표미내 (reporter@topstarnews.co.kr) 기자 
< COPYRIGHT 톱스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톱스타뉴스와 사전협의, 동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사진)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특히 topstarnews logo 워터마크가 있는 사진의 경우
사진 일부를 자르거나 로고 워터마크를 흐릿하게 하거나 왜곡, 변형해 블로그, 카페, 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에 올리는 행위‘적극적 저작권 침해’로 간주합니다. 이를 어길 시 형사처벌됩니다.
콘텐츠 제휴 / 사업 문의 (메일) 02-3443-4662
후방주의
매체소개 광고안내 콘텐츠제휴 / 구매 기사제보/취재문의 Reporter@TopstarNews.co.kr 취재본부 02-3443-4662
보도/편집 규약/인터넷신문윤리강령/인터넷신문윤리강령 시행세칙/청소년보호정책/Mobile Mode
Copyright 2010 - 2017 톱스타뉴스 (TOPSTARNEWS.NET)
톱스타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특히 사진 일부를 자르거나 로고 삭제 등 왜곡/변형하는 행위는 ‘적극적 저작권 침해’로 간주합니다. 이를 어길 시 형사처벌됩니다.
톱스타뉴스(TopstarNews.Net) 취재본부: 02-3443-4662 기사제보/취재요청 reporter@topstarnews.co.kr
주소:서울시 서초구 서초대로50길 35, 남경빌딩 4층발행인·편집인:장영권신문등록번호:서울 아01403등록일:2010.09.06
한글제호: 톱스타뉴스, 영문제호:TOPSTARNEWS공동대표이사 : 장영권·김명수청소년보호책임자:이정범(주)소셜미디어네트웍스
톱스타뉴스 HD Photo 사이트는 IE11, 사파리, 크롬에 최적화돼 있습니다.
공지사항
main_tpl/detail/270000/262311.html 생성됨